'casualty'에 해당되는 글 1

  1. 2011.03.21 넘어짐으로 인한 재해자 20,181명
 

넘어짐으로 인한 재해자 20,181명

Safety | 2011.03.21 20:45 | Posted by 스마트 안전보건

김연아의 넘어짐은 세계 최고를 만들었지만...

2010년 밴쿠버 동계 올림픽을 빛낸 스타라고 하면 누가 가장 먼저 떠오르는가? 스피드 스케이팅 500m에서 우리나라 최초로 금메달을 획득한 모태범, 이상화 선수도 떠오르지만, 피겨 여자 싱글에서 228.56이라는 경이적인 점수로 세계 신기록을 수립하면서 피겨계의 절대강자로 우뚝 선 은반의 여왕, 김연아 선수가 아닐까 한다.
김연아는 2009년 4대륙 선수권, 세계선수권, 그랑프리 파이널 우승과 이번의 올림픽 제패로 국제빙상연맹(ISU)의 4대 국제대회를 모두 석권한 사실상 첫 ‘그랜드 슬램’을 달성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피겨 스케이트 강국도 아닌 우리나라에서 피겨 세계 랭킹 1위라는 자리에 우뚝 서기까지 김연아 선수가 흘린 땀은 정말이지 어마어마할 것이다.
실제 한 보도 자료에 따르면, 김연아 선수는 하루 평균 체력훈련, 지상훈련, 빙상훈련을 포함해 약 12시간을 연습에 매진한다고 한다. 특히 12시간 중 거의 매일 6시간씩은 빙상 위에서 훈련을 하는데, 휴일을 빼면 300일 가량을 빙상 위에 서 보내게 되는 것이다. 이런 그녀가 꼭 하는 연습이 있을 것이다. 그것은 바로 그녀의 강점인 점프!

 스크린샷_2011-03-21_오전_5.42.24.png 
만약 하루 평균 최소 30회의 점프를 한다 치자. 그렇게 되면 1년에 9,000회 가량 점프를 하게 되는 셈인데, 거기에 점프 성공률이 80% 선임을 감안하면 1년에 점프하다 넘어지거나 엉덩방아를 찧는 횟수는 자그마치 1,800번이나 된다는 말이 된다. 매일 딱딱한 빙상 위에서 넘어졌다 일어났다를 반복하며 수많은 고통을 참아온 그녀! 그녀 이름 앞에 붙은 ‘피겨 세계 랭킹 1위’라는 이름표는 바로 이런 고통의 결실이 아니었을까.


다른 사람들도 김연아만큼 넘어진다?
김연아 선수야 자신의 실력 향상을 위해 빙판 위에서 미끄러지고 넘어졌다를 반복했다지만, 운동선수가 아닌 일반인들도 평상시 넘어지거나 미끄러지는 일로 크게 다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을 알고 있는가? 생각보다 우리가 모르는 많은 넘어짐 재해가 일상생활 속에서 빈번히 발생되고 있다.

넘어짐 재해는 크게 미끄러짐, 걸려 넘어짐, 헛디딤으로 나뉘곤 하는데, 그 중 가장 자주 발생하는 재해가 ‘미끄러짐 재해’로 전체 넘어짐 재해의 43.61%를 차지하고 있다. 생각보다 많은 수치다. 하지만 일반적으로 많은 이들이 미끄러져 넘어지는 일은 그다지 위험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각종 개그 프로그램에서 개그맨들이 온몸을 던져 미끄러지고 우당탕 쓰러지며 웃음을 주고 있고, 김연아 선수 역시 늘 미끄러지고 넘어지지만 아무 일 없었다는 듯 벌떡 일어나 다시 또 경기를 이끌어나가고 있지 않은가!

하지만 생각지도 못한 이 미끄러짐 또는 넘어짐 재해가 의외로 큰 위험을 수반하고 있다. 특히 산업 현장에서의 미끄러짐 또는 넘어짐 재해의 경우, 주변의 위험 요소들로 인해 치명적인 인명피해까지 야기할 수 있다. 많은 산업 현장 중에서도 서비스업이 넘어짐으로 인한 재해자가 상당히 많은 걸로 조사가 됐는데, 특히 작업환경이 열악한 중・소규모 사업장에서 많이 발생하며, 1년 미만의 미숙련 근로자의 재해가 전체의 절반이 넘는다고 한다. 이를 통해 사업장 규모가 작을수록 경험이 부족할수록 미끄러짐 재해
위험에 더 많이 노출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스크린샷_2011-03-21_오전_5.42.46.png


김연아처럼 미끄러지긴 어렵다!
이처럼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산업 현장에서 미끄러지고 넘어지는 재해로 부상을 입고 고통 받고 있다. 특히 2009년 ‘넘어짐 재해자 발생현황’만 봐도 한 해 부상자가 20,000명을 넘어섰고, 사망자는 약 100명에 육박한다. 우리가 가볍게 생각했던 넘어짐 재해가 생각보다 많은 이들을 고통으로 내몰고 있었던 것이다.

스크린샷_2011-03-21_오전_5.40.44.png

‘미끄러짐, 넘어짐. 헛디딤…’
미끄러짐은 김연아 선수에겐 최고의 피겨선수가 되기 위한 과정일 수 있고, 많은 개그맨들에겐 시청자들을 웃겨야 하는 개그 소재일 수도 있다. 하지만 위험 요소가 가득한 산업 현장의 근로자들에겐 생명을 앗아갈 수 있는 아주 무서운 재해라는 사실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신고
 

티스토리 툴바